독립운동가 엄주신

커뮤니티

자유게시판

도시관광세 또 올리는 바르셀로나[박경일 기자의 인생풍경]

  • 관리자
  • 24.04.03
  • 13,683

photo


스페인의 최대 관광도시 바르셀로나가 오는 41일부터 외국인 관광객에게 걷는 도시 관광세를, 지난해에 이어 또 한 번 인상합니다. 스페인은 지난 2012년부터 과잉관광 해소를 목적으로 외국인 관광객에게 지역 전체에 적용되는 광역 관광세와 함께, 도시별로 부과되는 도시세를 따로 부과해왔습니다. 광역 관광세는 숙박일수와 숙박업소의 등급에 따라 부과하고, 도시세는 숙박 1박당 정액으로 일괄해 매깁니다.

 

바르셀로나의 도시세는 해마다 오르고 있습니다. 지난 20221박당 1.75유로에서 20232.75유로가 됐는데, 오는 4월부터는 3.25유로로 인상됩니다. 도시세에다 광역 관광세까지 더하면 바르셀로나에서 5성급 호텔에 묵는 관광객은 1박당 6.75유로(9900), 일주일 숙박 시 세금으로만 47.25유로(69100)를 내야 합니다. 에어비앤비 같은 임대숙박도 일주일 숙박 시 38.50유로(56300)를 세금으로 내게 됩니다. 크루즈 승객에게도 하루 6.25유로(9100)가 부과됩니다. 이렇게 거둬들이게 되는 관광세 수익은 올해 1억 유로(1462억 원)에 이를 것으로 보입니다.

 

바르셀로나시는 이중으로 관광세를 걷는 이유를 고품질 관광을 유지하기 위해서라고 설명합니다. ‘비용지출이란 허들을 놓아 관광객 수를 억제하면서 돈 있는 관광객들을 받아 관광수입을 늘리겠다는 건데, 정책의 방점이 관광객 억제보다 관광수입 증대에 찍힌 게 아니냐는 지적도 있습니다. 의심을 더하게 하는 건, 관광세 수입을 관광 시설 설치나 편의 증진보다는 주로 거주자를 위한 도시기반시설에 투입하겠다는 바르셀로나시의 방침입니다.

 

일본의 지방정부도 외국인 관광객 대상의 관광세 도입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일본에는 이미 출국자에게 받는 출국세가 있고, 도쿄를 비롯해 오사카, 교토, 후쿠오카 등에서 걷고 있는 숙박세가 있습니다. 두 가지 모두 내외국인 가리지 않고 거두는 세금입니다. 그런데 오사카시가 돌연 외국인 관광객에게만 징수하는 관광세를 추가로 거두는 방안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오사카의 관광세 도입 명분 역시 관광공해(오버투어리즘) 완화입니다만, 일본 정부가 오는 2025년에 2019년 방일 외국인 여행자 기록(3188만 명)을 넘기겠다는 관광객 유치 목표 숫자를 세워놓고 있는 데다, 호텔이나 식당에서 외국인에게 더 비싸게 가격을 받자는 이중가격제까지 거론되고 있는 상황을 보면, 관광세 신설 목적이 수익 증대가 아닌가 의심된다는 얘기입니다.

 

출처:문화일보(2024-03-29)

게시판 목록
교회 및 중직자가 구비해야 할 교회법 책
초월선교회란?
칭찬받는 장로 - 엄동규 장로
엄하고 무서운 사람(엄주신 장로) - 임종만 목사(고신 증경총회장)
사랑하고 존경하는 나의 아버지 엄주신 장로 - 엄묘순 권사
3代 장로를 배출한 가문(家門)
[윤성민 칼럼] 韓 대파로 싸운 날, 美·日은 의형제 맺었다
최첨단 스텔스전투기 ‘F - 35A’ 정비창, 청주기지에 만든다
‘정치검사黨’[오후여담]
[문화일보 사설] 6·25때 종교인 대량 학살 확인, 좌익 범죄 규명 지속해야
[朝鮮칼럼] ‘의대 블랙홀’ 벗어나 진짜 블랙홀 탐구해야
[만물상] 임원의 애환
[천자칼럼] 노담 사피엔스
“2009년생부터 평생 담배 못 사” 英 초강력 금연법 논란[횡설수설/신광영]
[이기홍 칼럼]김건희 여사 엄정한 사법처리만이 尹정권 살길이다
[이진한의 메디컬리포트]의대 교수가 ‘착취 사슬의 중간관리자’가 안되려면
‘[朝鮮칼럼] 윤 대통령과 친윤은 8년전 총선에서 무엇을 배울 것인가
스스로 넘어진 아이는 울지 않는다’[벗드갈 한국 블로그]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