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운동가 엄주신 - 자유게시판
 
아이디:
비밀번호:
 AUTO
 
   
   
   
   
   
 
   
 
   
 


 106세에 삶 마친 일본 의사의 건강 수칙을 따라해 보자!
 관리자(2021-12-12 19:28:52, Hit : 27)  


장수국가 일본에서 ‘신노인(新老人)’ 운동을 펼친 내과 의사 히노하라 시게하키. 백세넘어까지 정정하게 살다가 106세에 생을 마쳤다. 98세에 그를 취재했을 때, 그의 수첩에는 110세 되는 해에도 약속 일정이 있었다.

일년에 100여일을 강연하고 다녔는데, 그의 건강법은 세상 떠난지 4년이 지났어도 회자되고 있다. 지난해에는 미국의 저명한 경제전문방송 CNBC가 ‘히노하라식으로 100세 시대를 사는 비결’을 다뤘다.

그는 건강 장수 수칙 10가지를 강조했다. 핵심 메시지는 나이 장수’가 아니라 가치 있게 오래 살아야 한다는 것이다. 우선 죽는 순간까지 인생의 현역으로 살려는 자세를 강조했다. 은퇴를 하더라도 사회 봉사를 하자고 했다. 그도 세상뜨기 몇달 전까지 하루 최대 18시간씩 일했다.

많이 사랑하고 많이 사랑 받는 사람이 오래 건강하게 산다고 했고, 항상 창조하는 일을 하고, 남을 위해 살자고 했다. 왜 장수해야 하는 지를 생각케 하는 대목이다. 이어서 살기 어려운 것은 어느 세상에서나 똑같다고 생각하고, 남들이 쉽게 찾아오는 집을 만들어 사람들과 활발한 교제를 하자고 했다. 젊은 사람들의 관심사에도 귀를 기울이고, 웃음으로 얼굴에 주름을 늘려보자고 했다. 긍정적인 자세와 어울림이 장수 비결이라는 의미다.

아울러 몸을 쉴 새 없이 쓰자고 했다. 그는 평소 계단만 보면 올랐고, 한 걸음에 두 계단을 밟았다. 노년 건강의 최대 적은 낙상 골절이라며, 잘 넘어지는 훈련을 하라고 했다. 실제로 자기 전에 침대에서 근육이 튼실한 엉덩이가 바닥에 먼저 닿게 넘어지는 연습을 했다.

끝으로 환자 말에 귀를 기울이는 의사를 단골로 두라고 했다. 그러면서 의사를 만능이라고 생각하지 말고, 기쁨과 마음 평화를 위해서는 교양과 예술이 필요하고, 뭔가를 즐기는 것이 고통을 잊는 가장 좋은 방법이라고 했다. 히노하라는 막판에 폐렴으로 고생할 때 영양공급 튜브를 거부하고 병원에서 나와 자택에서 삶을 마쳤다. 열심히 살면 죽음을 기꺼이 맞는다는 ‘가치 장수’ 교훈을 남겼다.

출저: 조선일보 김철중 의학전문기자(2021.12.02)



공지   3代 장로를 배출한 가문(家門)  문태욱장로  2006/08/10 8709
공지   칭찬받는 장로 - 엄동규 장로  관리자  2010/01/16 9236
공지   엄하고 무서운 사람(엄주신 장로) - 임종만 목사(고신 증경총회장)  관리자  2009/09/11 8604
공지   교회 및 중직자가 구비해야 할 교회법 책  관리자  2017/05/10 4407
공지   초월선교회란?  관리자  2010/03/21 8944
공지   사랑하고 존경하는 나의 아버지 엄주신 장로 - 엄묘순 권사  관리자  2008/12/25 9395
   106세에 삶 마친 일본 의사의 건강 수칙을 따라해 보자!  관리자 2021/12/12 27
222    큰마을 아파트 단지 이야기  관리자 2021/11/21 68
221    동성결혼(同性 結婚)은 짐승도 하지 않는데 - 이윤근 목사  관리자 2021/07/18 349
220    신현만 목사의 교회법 해설 유투브 방송 - 이상규 목사  이상규 2021/06/19 409
219    목사가 부러운 것이 있다면 - 이윤근 목사  관리자 2021/05/29 469
218    또 행운목 꽃이 피었습니다!  관리자 2021/02/07 673
217    동양의 고전 논어(論語)에 나이로 위계를 정하는 기준  관리자 2020/08/17 1062
216    관리자의 집에 '행운목 꽃'이 피었습니다.  관리자 2020/05/15 1274
215    장로교단의 분열과 형성을 이룬 천명(하) - 박병진 목사  관리자 2015/01/09 4655
214    장로교단의 분열과 형성을 이룬 천명(상) -박병진 목사  관리자 2014/12/29 4223
213    중국 우한 폐렴과 중국몽 - 심만섭 목사  관리자 2020/02/21 1377
212    독립운동과 순교신앙 지켜온 장로의 가문 - 김남식 박사  관리자 2020/01/07 2138
211    청와대 앞 광야교회 - 서성우 편집위원  관리자 2019/12/17 1455
210    의사 장기려와 텍타이  관리자 2019/05/17 748
다음페이지  1 [2][3][4][5][6][7][8][9][10]..[12][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매드디자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