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립운동가 엄주신 - 자유게시판
 
아이디:
비밀번호:
 AUTO
 
   
   
   
   
   
 
   
 
   
 


 주일예배 대표 기도문(2014. 3. 9) - 송재만 장로
 관리자(2014-03-11 10:02:33, Hit : 2021)  


  온 우주 만물을 주관하시고 다스리시는 전능하신 하나님 아버지! 하나님의 한량없는 사랑과 높고 거룩하신 이름을 찬양하며 감사와 영광을 드립니다. 광야와 같은 험한 세상 속에서 우리를 홀로 버려두지 아니하시고 함께 하사 거느려주시고 갈 길을 인도하시며 먹을 것과 마실 것을 예비해 주신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에 감사를 드립니다.

  오늘도 복된 주의 날 우리의 발걸음을 주의 몸된 교회로 인도하사 기쁨과 감사함으로 하나님께 예배하게 하시오니 참으로 감사합니다. 우리의 이 예배가 살아계신 하나님을 만나고 하늘의 소망과 사랑을 깨달아 새 힘을 얻는 복된 예배가 되도록 기름 부어 주옵소서. 세상에서 지치고 상한 심령들이 회복되고 치유되는 큰 은혜를 받게 하시고 날마다 기쁨과 감사가 넘치는 승리의 삶을 살아가도록 축복해 주옵소서.
  
  자비로우신 하나님 아버지! 하나님의 사랑을 힘입어 살면서도 세속적인 욕심에 끌려 허탄한 생각과 불의한 행실로 하나님의 선한 뜻을 외면한 채 세상의 풍조를 따라 살아왔습니다. 근심과 걱정 가운데 하나님을 온전히 의지하지 못하고 착한 행실과 의로운 열매를 맺는데 부족하였습니다. 우리의 허물과 죄를 보혈로 씻어 정결케 하옵시고 이 예배를 통하여 하나님 의 새로운 피조물로 빚어지게 하시고 큰 은혜를 받고 능력을 받아서 이시대의 귀한 하나님의 백성으로 살아가기에 조금도 부족함이 없도록 믿음을 더하여 주옵소서.    

  歷史의 주인 되시는 전능하신 하나님! 우리나라를 붙드시고 함께해 주신 것을 감사합니다. 3월은 지난날 국권을 잃고 끝이 보이지 않는 어두운 고통 속에 신음할 때 민족의 선각자들과 선열들이 1919년 3월1일 분연히 일어나 민족의 자주와 독립을 선언하고 외치며 동트는 새벽의 아침을 준비하게 하신 것을 기억하는 달입니다. 갖은 옥고를 겪으며 더러는 목숨을 잃었고 수많은 애국지사들이 감옥에서 혹은 해외에서 고난을 겪으며 견디길 수십 년 민족의 자주와 독립 정신을 이어 오다가 마침내 해방의 기쁨과 함께 오늘 자랑스럽고 위대한 조국 대한민국을 이루게 되었음을 상기하며 감사를 드립니다.

  자유와 정의를 세우고 동북아의 평화와 공존을 도모하고 나아가 인도적 인류평화를 구현하는 데에 온 몸을 받쳤습니다. 우리 온 국민이 이 은덕을 잊지 않고 나라를 사랑하는 마음을 갖도록 일깨워주옵소서. 오늘 우리가 누리는 자유와 풍요는 오직 하나님의 은혜임을 믿음의 눈을 열어 보게 하시고 한 나라와 민족의 흥망성쇠가 사람의 손과 지혜에 있지 아니하고 하나님의 권능의 장중에 있음을 알게 하옵소서.  

  하나님 아버지 아직도 3대 세습의 김씨 왕조 체제아래 자유를 억압당하고 굶주림에서 신음하는 북한의 2500만 동포들을 긍휼히 여기시고 해방시켜 주옵소서. 하나님이 없다하고 모독하는 사악한 정권을 훼파시키거나 돌이켜 바로 세워 주옵소서. 그리하여 통일의 그날을 어서어서 허락하여 주옵소서. 이를 위하여 더 기도하게 하시고 더 큰 지혜를 모을 수 있도록 인도해주옵소서.  

  박근혜 대통령을 비롯하여 이 나라 지도자들이 정직하고 신실하게 공의로 국민을 섬기게 하시고 정치와 사회 모든 분야가 바로 세워져 국민이 행복한 나라가 되도록 하나님 도와주옵소서.    

  은혜가 풍성하신 하나님 아버지! 우리 동산교회를 붙드시고 함께해주신 것을 감사합니다. 성령이 충만한 교회, 예수그리스도의 사랑이 넘치는 교회가 되게 하옵소서. 성도가 서로 사랑하므로 하나 되게 하시고 연약한 이웃을 돌아보고 섬기며 지역사회를 복음화하고 변화시키는 아름다운 교회가 되게 하옵소서.    
  
  김창수 목사님 말씀을 선포하는 주의 종으로 세우셨으니 감사합니다. 지혜와 명철을 더하시고 건강주시며 더욱 겸손하고 온유하게 하시고 탕자를 기다리는 어버이의 심정으로 온 성도들을 살피고 돌아보며 섬기게 하옵소서. 말씀을 묵상하고 상고할 때 성령의 신령한 은혜를 힘입어 진리의 말씀을 바로 깨닫게 하시고 하늘의 음성을 듣게 하시며 하나님의 거룩하고 선한 뜻을 삶을 통해 실현함으로 성도들에게는 본이 되고 은혜가 되며 하나님께 영광이 되게 하옵소서. 이 시간 목사님을 통하여 깨달은바 진리의 말씀을 들을 때 온 회중이 큰 은혜를 받고 성령의 능력을 받아서 하나님의 귀한 자녀로 살아가는데 조금도 부족함이 없도록 기름 부어 주옵소서.  

  복의 근원이 되시는 하나님 아버지! 우리 동산에 속한 성도들의 가정들을 돌아보시고 어려움이 없도록 인도하여 주시며 그 생업에 축복하여 주옵소서. 자녀들이 하나님을 의지하는 믿음과 소망 가운데 살아가게 하옵소서. 비록 어려움이 있다하더라도 이를 능히 극복하고 오늘을 이겨나갈 수 있는 힘과 용기를 주옵소서. 우리 성도들 가운데 육체의 질병으로 신음하는 자 있습니까? Y 라파 친히 찾아가 안위하시고 마음의 평안을 주시고 치유와 회복의 은총을 내려주옵소서.  

  이 시간 우리 권속 가운데 군문에 있거나 해외유학중이거나 혹 출타 중 우리와 함께 예배드리지 못하는 이들이 있습니다. 어디에 있든지 정해진 시간 하나님을 예배하며 우리와 같은 은혜를 받게 하옵소서.  

  오늘도 주의날 높고 높으신 하나님을 찬양하며 주의 이름으로 모여 예배드리는 방방곡곡 산촌이나 섬마을 이국땅 선교 현지 어디든 신령한 주의 영이 임재하시어 영광을 받으시고 큰 은혜를 내려주옵소서.
  
  우리의 찬양을 받으시기에 합당하신 하나님 아버지! 시온 찬양대의 찬양을 기뻐 흠향하시고 영광을 거두시며 한 사람 한 사람 모든 대원들에게 기쁨과 감사가 넘치며 그 가정안에 형통과 평안의 복을 주옵소서. 듣는 우리에게 큰 은혜가 되게 하옵소서.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드리나이다. 아멘

*동산교회는 은퇴하신 장로님들이 상.하반기에 한 번씩 주일예배 대표기도를 합니다!



175    목사, 장로가 두려워할 이는 하나님뿐이다 - 이윤근 목사  관리자 2015/09/13 912
174    전국영남교직자협의회 제21회 하기수련회 특별기도문 - 엄동규 장로  관리자 2015/09/05 1166
173    순수한 기부의 멋진 모범 - 손봉호(고신대 석좌교수)  관리자 2015/09/04 851
172    경우에 합당한 말은 아로새긴 쟁반에 금사과이니라 - 이석봉 목사  관리자 2015/08/27 1100
171    그리스도의 삶의 정도를 보여준 개혁주의의 대표적 목회자(한병기 목사) - 박정규 박사  관리자 2015/04/24 2181
170    예장(합동) 헌법개정위원회(위원장 권성수 목사)에 바란다 - 신현만 목사  관리자 2015/04/09 1989
169    주일예배 대표기도문(2015.3.15) - 엄동규 장로  관리자 2015/03/23 1717
168    오늘의 한국교회 어찌할꼬? - 이상규 교수(고신대학교, 개혁신학회 회장)  관리자 2015/01/09 1317
167    [설교] 천태만상의 설교 조심하자 - 이석봉 목사  관리자 2014/10/28 1205
166    [칼럼] "웃기고 자빠졌네" - 이석봉 목사  관리자 2014/10/17 1090
165    내가 다시 아이를 기르면 다르게 할 20가지(펌)  관리자 2014/09/25 1441
164    조무제 대법관의 아름다운 귀향(펌)  관리자 2014/09/22 1135
163    북한의 기독교인들(간증)- 탈북자 이순옥씨  관리자 2014/09/20 1617
162    시나리오 플래닝으로 예측해본 2030년 한국의 미래 - 최윤식 교수  관리자 2014/08/26 1452
161    전국영남교직자협의회 제20회기 하계수련회 특별기도문 - 엄동규 장로  관리자 2014/08/23 1626
160    2014년 한국교회를 전망한다 - 최윤식 교수  관리자 2014/07/03 2023
159    캡틴 전, 당신을 만나게 해달라고 19년 동안 기도했습니다(펌)  관리자 2014/06/15 2239
158    100억원 이상 초대형 교회, 법원 경매시장 잇단 등장- 한국경제  관리자 2014/06/15 1340
157    세월호 사고를 지켜보면서 - 이윤근 목사  관리자 2014/05/31 1191
156    한국교회, 탈신앙적 현상 이대로 좋은가 - 이석봉 목사  관리자 2014/04/17 1341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 3 [4][5][6][7][8][9][10]..[11][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매드디자인